스포츠뉴스


 

네덜란드 레전드 굴리트, "오마이갓! 알리 경기력 최악이야"

밤열한시닷컴1 0 86 0 0

네덜란드 레전드 루드 굴리트가 아약스전에서 부진한 델레 알리를 비판했다.

토트넘은 1일(한국시간)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약스와의 2018-19시즌 유럽축구연맹(UEFA) 챔피언스리그 4강 1차전 홈 경기에서 0-1로 패배했다.

손흥민은 경고 누적으로 빠졌고, 케인은 부상으로 제외됐다. 토트넘 전방을 책임지던 두 명이 빠지자 공격이 무뎌졌다. 두 선수는 이번 시즌 44골을 합작했다.

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은 루카스 모우라와 페르난도 요렌테, 델레 알리로 공격진을 짰지만 무기력한 모습 끝에 무득점에 그쳤다. 결국 토트넘은 전반 15분 도니 판 더 비크에게 선제골을 내줬다.

알리의 부진이 컸다. 손흥민의 빈 자리를 채워줄 것으로 기대를 모았지만, 경기장에서 아무런 존재감도 드러내지 못했다.

굴리트는 경기 후 영국 비인스포츠를 통해 “압박감이 너무 심했던 걸까. 알리의 기술과 축구 센스는 최악이었다. 빅토르 완야마와 대니 로즈도 마찬가지다. 정말 실망스러운 경기”라고 비판했다.

0 Comments
제목